"연애의 맛3" 관계도 다 끊었다라고…

강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2/17 [03:30]

"연애의 맛3" 관계도 다 끊었다라고…

강성민 기자 | 입력 : 2019/12/17 [03:30]
▲ TV조선

[분당신문=강성민 기자]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세 번째 : 연애의 맛’(이하 ‘연애의 맛3’)에는 한정수, 조유경이 출연했다.

한정수는 조유경에게 "2년 동안 아무것도 안 했다. 사람 관계도 다 끊었다"라고 운을 뗐다.

"가족 같은 친구가 있었는데, 어느 날 그 친구가 사라졌다"라고 말했다.

한정수는 지난 2017년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배우 김주혁과 절친한 사이였다.

아이와 함께 부산에 도착한 필연커플은 “날씨가 너무 좋다. 잘 왔다”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 했다.

서수연은 “장거리를 여행했는데 너무 순하다”며 아들 담호를 기특해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