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형편 어려운 중고생에게 대학생 학습 도우미 지원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기사입력 2020/01/14 [10:21]

성남시, 형편 어려운 중고생에게 대학생 학습 도우미 지원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입력 : 2020/01/14 [10:21]

▲ 성남시청 전경.

 

[분당신문] 성남시는 형편이 어려운 중·고등학교 학생에게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대학생 학습 도우미를 지원한다. 

 

학습 도우미 지원 대상은 총 70명으로, 성남시 거주자이면서 국민기초생활 보장법과 한부모가족지원법상 수급자 가정, 다문화가족, 북한 이탈주민의 중학교 1~3학년과 고등학교 1~3학년 자녀다. 

 

영어, 수학 등 원하는 과목 1개를 선택해 대학생 도우미에게 1대 1로 월 16시간을 배울 수 있다.

 

학습 도우미 자격은 공고일(1월 15일) 현재 본인이나 직계 존속이 성남시에 거주하는 대학생이며, 70명을 선발한다. 

 

학습 도우미에게는 월 32만~40만원의 수당을 지급하고, 이를 위해 성남시는 2억5천2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중·고교생과 대학생은 오는 1월 20일부터 2월 3일까지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