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도시개발공사, 신종 코로나 예방위해 전 직원 마스크 작용 근무

김철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2/09 [13:09]

성남도시개발공사, 신종 코로나 예방위해 전 직원 마스크 작용 근무

김철영 기자 | 입력 : 2020/02/09 [13:09]

▲ 탄천종합운동장 소독 방역 중이다.    

 

[분당신문]  중국 후베이성 우한(武漢)시에서 발생해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가 발견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지역 사회 확산 방지를 차단하기 위해 성남도시개발공사는 이용 고객을 상대로 예방수칙 안내와 감염 예방대책을 마련해 실시하고 있다.

 

우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조치로 고객접점 전 직원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근무하고 있으며 고객이용 장소에 손소독제 비치 및 살균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또 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중요 위생관리 수칙이 적힌 안내문을 공사가 운영하는 전 사업장 게시판 등에 부착하고 전광판 및 모니터에도 표출하기로 했다.

 

공사 윤정수 사장은 “감염예방 대책의 하나로 전 사업장의 신종코로나 방역살균 소독을 실시하고 또 지역 보건소 및 의료기간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면서  “공사 시설을 이용하는 고객에 대한 예방대책 실행과 철저한 위생관리를 통해 혹시라도 모를 감염 확산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바이러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