밸런타인데이ㆍ화이트데이 시즌, 신개념 디저트 버거 '초코멜로버거'

이미옥 기자 | 기사입력 2020/02/09 [14:12]

밸런타인데이ㆍ화이트데이 시즌, 신개념 디저트 버거 '초코멜로버거'

이미옥 기자 | 입력 : 2020/02/09 [14:12]

- 쿠키 사이에 초콜릿·마시멜로우 넣어 먹는 해외 유명 간식 스모어 콘셉트

 

▲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시즌에 맞춰 초코멜로버거가 출시됐다.    

 

[분당신문]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시즌에만 운영되는 신개념 디저트 버거가 편의점에 나왔다. 편의점 GS25가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시즌에 맞춰 업계 최초로 스모어(s’more) 콘셉트로 만들어진 초코멜로버거를 2월 6일 출시했다.

 

스모어(좀 더 달라는 의미의 some more에서 유래)란 본래 미국과 캐나다에서 쿠키 사이에 초콜릿과 마시멜로를 넣어 즐기는 디저트로 유명한데 GS25가 쿠키 대신 초코번을 사용해 업계 최초로 디저트 버거를 구현해 출시한 것이다.

 

GS25가 이번에 선보인 초코멜로버거는 부드럽고 촉촉한 초코번 사이에 초콜릿 스프레드를 바르고 두툼한 마시멜로우 3~4개를 토핑으로 얹었으며 모짜렐라 치즈까지 더해 구성을 완성했다.

 

30~40초 렌지업 후 초콜릿 스프레드, 마시멜로우, 모짜렐라 치즈를 녹여 취식하면 극강의 단짠(달콤 짭짤) 풍미와 함께 꾸덕함과 쫀득한 식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GS25는 햄버거의 기본 상식을 파괴한 초코멜로버거가 재밌는 소비를 추구하는 펀슈머 및 MZ세대(1980년 초반에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와 2000년대 초반에 태어난 Z세대)에게 큰 호응을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즌 한정 상품인 초코멜로버거는 3월 말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가격은 2천700원이다.

 

한편, GS25는 아이스크림 상품으로는 최초로 펭수와 컬래버한 유어스초코붕어싸만코(초코붕어싸만코)를 2월 7일 선보였다. 밸런타인데이에 맞춰 초코아이스크림과 헤이즐넛 초코시럽을 가득 넣어 진한 초콜릿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는 초코붕어싸만코를 출시한 것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초코붕어싸만코는 GS25와 GS더프레시(수퍼마켓)에서 단독 운영될 예정이다. 가격은 1천800원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GS25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