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총선 예비후보들,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자원봉사 나서

놀이터와 상가 찾아 뱡역활동과 자원봉사 펼쳐

유일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3/09 [12:00]

민중당 총선 예비후보들,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자원봉사 나서

놀이터와 상가 찾아 뱡역활동과 자원봉사 펼쳐

유일환 기자 | 입력 : 2020/03/09 [12:00]

▲ 민중당 후보들이 놀이터, 공원, 상가 등을 찾아 방역 자원봉사를 하고 있다.    

 

[분당신문] 민중당 김미희(성남 중원) 예비후보와 장지화(성남 수정) 예비 후보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어린이들이 자주 찾는 놀이터와 공원, 그리고 상가 등을 찾아 방역활동과 자원봉사를 펼쳤다.

 

김미희 예비후보는 8일 오후1시부터 5시까지 공원, 놀이터, 상가등 지역 방역과 수제마스크 제작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했다. 평소 지역민들의 방문이 잦은 공동이용시설과 상가를 대상으로 휴대용 자동 분무기를 이용해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방역 작업에는 김미희 예비후보를 비롯해 민중당 당원과 경기도건설지부 조합원 등 100여명이 함께 했다.

 

김 후보는 “코로나19 확진 환자의 지역 유입을 방지하고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모두가 힘을 합쳐야 한다”며 “중원구민 여러분께서도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지역 상점 이용하기 같은 민생경제 살리기에도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민중당 장지화 예비후보는 3월 8일 수정구 공공이용시설인 벌터산 놀이터 등를 찾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활동을 진행했다.  

장지화 예비후보는 "지역 내 확진자가 더 발생하고 주민들의 불안이 더욱 커지는 상황에서 코로나로 ‘방콕’생활을 할 수 밖에 없는 엄마와 아이들을 위해 가까운 공중놀이터, 공원 등에 방역활동을 집중했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19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