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 투입···월 10만원씩 4개월간 성남사랑상품권 지급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4/08 [10:55]

성남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 투입···월 10만원씩 4개월간 성남사랑상품권 지급

김일태 기자 | 입력 : 2020/04/08 [10:55]

[분당신문] 성남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영업이 부진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들을 위해 처우개선비 6억원을 투입한다. 

 

시는 22곳 법인택시(1천85대) 회사 소속 1천500여 명 운수종사자에게 이달 20일부터 월 10만원씩 4개월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처우개선비를 지원한다. 

 

근무일 월 13일 이상, 처우개선비 지급 전달 말일까지 근무 등 근속 요건만 충족하면 지급한다.

 

성남시 대중교통과 관계자는 “이번 처우개선비는 지역화폐로 지급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생활고를 겪는 운수종사자를 위로하고, 침체한 골목상권 살리기에도 한몫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