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스템에 DBMS ‘티베로’ 공급

“코로나 극복 위한 긴급재난지원금, 국산 SW도 도왔다”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6/10 [15:26]

티맥스,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스템에 DBMS ‘티베로’ 공급

“코로나 극복 위한 긴급재난지원금, 국산 SW도 도왔다”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0/06/10 [15:26]

- 대규모 데이터 관리 기능 및 신속한 기술지원 통해 시스템의 원활한 운영 지원

- 다양한 데이터 기술∙제품 통해 고품질 데이터 제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 데이터 경제를 기반으로 한 한국판 뉴딜 실현

 

▲ 티맥스의 국산 대표 DBMS ‘티베로’   

[분당신문] 티맥스의 국산 대표 DBMS ‘티베로’가 국민들이 긴급재난지원금을 원활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도왔다.

 

데이터베이스 전문 기업 티맥스데이터(대표이사 이희상)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이 긴급하게 추진했던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스템’의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으로 자사 제품 ‘티베로(Tibero)’를 제공해 성공적으로 운영을 지원했다고 10일 밝혔다.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스템은 대국민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인만큼 접속자 폭증에 대응할 수 있는 안정성∙고가용성∙확장성을 보유한 DBMS를 필요로 했다. 또한 다양한 설계 구조에 대응 가능한 유연성과 제조사의 적극적인 기술지원을 요구했다.

 

티맥스는 티베로를 제공해 대상자 조회부터 지원금 신청, 지급 수단 선택 등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다양한 서비스의 기반을 제공했으며, 대량의 데이터베이스 관리 기능과 신속한 기술지원을 통해 시스템의 원활한 운영을 도왔다.

 

티맥스는 한 쪽 서버에 문제가 생겨도 애플리케이션을 중단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기술인 ‘티베로 액티브 클러스터링 기술(TAC, Tibero Active Cluster)’을 통해 중단 없는 서비스를 제공하였으며, 제조사인 티맥스데이터가 직접 실시간 소통을 이루고 밀착된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외산 제품과 차별화된 신속한 유지보수∙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했다.

 

이희상 티맥스데이터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티맥스의 DBMS인 티베로를 통해 국난 극복을 위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시스템 구축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 한국판 뉴딜의 실현을 위한 핵심 요소가 데이터인 만큼 다양한 데이터 관련 기술 및 제품을 통해 고품질 데이터를 제공하고 디지털 경제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티베로는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 보건복지부, 법제처 등 주요 정부∙공공기관의 G-클라우드 기반 대규모 시스템에 적용된 바 있다. 클라우드 상에서의 성공적인 도입과 운영을 통해 안정성, 고가용성, 확장성을 입증했다.

 

또한 2003년 첫 출시 이후,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제품의 안정성과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외산 DBMS와 오픈소스 DBMS의 대안으로 부상했다. 현대기아차, 브라질연금관리공단, 중국 주요 성 정부, 대만 공공기관, 경찰청, 코스콤 등 국내외로 980여 고객 및 4천900여 건의 레퍼런스를 확보하며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뤘다. 

 

  • 도배방지 이미지

티맥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