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청년 전공 살리기 사업’ 참여 기업 30곳 모집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6/16 [08:28]

성남시, ‘청년 전공 살리기 사업’ 참여 기업 30곳 모집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0/06/16 [08:28]

▲ 성남시청사. 

 

[분당신문] 성남시는 오는 6월 25일까지 ‘청년 전공 살리기 사업(전공하JOB)’에 참여할 기업 30곳(예비 6곳 포함)을 모집한다.

 

이 사업은 지역 대학 졸업을 앞둔 청년들에게 실무경험과 능력 쌓을 기회를 제공하려는 맞춤형 청년 일자리 창출 방안의 하나로 추진된다.

 

성남지역에 있는 가천대, 을지대, 신구대, 동서울대 4곳 대학에 재학 중인 졸업 예정자 24명에게 전공과 관련한 기업을 연계한다.

 

성남지역 내 5명 이상을 고용보험 가입한 사업장 중에서 청년 전공과 관련한 직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기업이 이번 사업이 참여할 수 있다.

 

해당 기업에 시는 청년 1명당 인건비를 5개월간 80% 지원하며, 청년 월급 200만원을 기준으로 최대 160만원을 오는 8월부터 12월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각 학교는 참여 청년에게 올해 2학기의 학점 일부를 부여한다.

 

이 사업에 참여하려는 성남지역 기업은 기한 내 신청서, 사업자등록증 사본 등의 서류를 성남시청 청년정책과 담당자 이메일(snjob@korea.kr)로 보내면 내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성남사랑 2020/06/19 [09:47] 수정 | 삭제
  • 지역기업의 많은 참여로 졸업을 앞둔 청년들에게 좋은 기회되기를 응원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