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9억 원 규모 '성남지킴 희망일자리 사업' 시행···3천195명 모집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10:19]

179억 원 규모 '성남지킴 희망일자리 사업' 시행···3천195명 모집

김일태 기자 | 입력 : 2020/07/08 [10:19]

▲ 성남시청사.

 

[분당신문] 성남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실업 위기 극복을 위해 오는 8월 3일부터 12월 31일까지 3천195명 참여 규모의 ‘성남지킴 희망일자리 사업’을 시행한다. 

 

이 기간동안 사업 추진 부서별로 4개월 근무 기간(8월 3일~11월 30일 또는 9월 1일~12월 31일)을 탄력 적용해 일자리 사업을 운영한다. 투입되는 사업비는 모두 179억원이다. 참여 희망자 모집 기간은 7월 8~22일까지며, 모집인원 미달 땐 오는 9월 11일까지 상시 모집한다.

 

모집은 성남시청·구청·동 행정복지센터의 행정업무 보조, 민원 안내, 생활방역, 청년지원, 환경정비 등 10개 분야에서 이뤄진다. 선발되면 만 18~64세는 주 30시간(하루 6시간) 일하고 일당 5만1천540원을 받게 된다. 65세 이상은 주 15시간(하루 3시간) 근로에 일당 2만5천770원을 받는 조건이다. 공통으로 하루 5천원의 부대 경비를 지급하며, 4대 의무보험이 가입된다.

 

신청 자격은 사업개시일 현재 만 18세 이상의 근로 능력이 있는 성남시민이다. 다른 분야의 재정지원 일자리 참여자는 이번 사업에 참여할 수 없다. 성남시 홈페이지(공고)에서 참여 희망 분야의 사업 기간을 확인한 뒤 신분증, 건강보험증 사본 또는 건강보험 자격확인서, 기타 자격 서류 등을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가지고 가 신청하면 된다.

 

시는 취업 보호 대상자, 여성 가장, 코로나19로 인한 실직자, 휴업·폐업자, 소득이 감소한 특수고용직·프리랜서 등을 우선 선발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