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전국재해구호협회·대한적십자사에 ‘집중호우 피해 극복’ 성금 전달

8월 19~25일 본청·지원청·직속기관 직원 자발 참여로 2천800여만 원 모아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기사입력 2020/09/03 [08:53]

도교육청, 전국재해구호협회·대한적십자사에 ‘집중호우 피해 극복’ 성금 전달

8월 19~25일 본청·지원청·직속기관 직원 자발 참여로 2천800여만 원 모아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입력 : 2020/09/03 [08:53]

▲ 경기도교육청 남부청사 전경    

[분당신문]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집중호우피해 극복을 위해 성금 2천 800여만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와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3일 밝혔다.

 

성금은 8월 19일부터 25일까지 본청과 25개 교육지원청, 12개 직속기관 소속 직원 1천874명이 자발적으로 마련했으며, 모금 총액은 2천825만4천810원이다.

 

성금은 유례없는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과 생계 수단을 잃은 수재민들의 피해복구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도교육청 김선태 총무과장은 “전국에서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하루빨리 아픔을 극복하길 바란다”며 “이번 성금이 조금이나마 피해복구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전국재해구호협회,대한적십자사,집중호우피해,교육지원청,경기도교육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