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대동 행복주택 60가구 입주 모집… 경쟁률 평균 3.9대 1 보여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0:26]

단대동 행복주택 60가구 입주 모집… 경쟁률 평균 3.9대 1 보여

김생수 기자 | 입력 : 2020/09/16 [10:26]

▲ 올해 말 건설되는 성남시 단대동 행복주택 조감도. 

 

[분당신문] 성남시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의 주거 불안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직접 건설 중인 단대동 행복주택의 입주 경쟁률이 평균 3.9대 1을 나타냈다.

 

시는 성남도시개발공사를 통해 지난 8월 20일부터 26일까지 단대동 행복주택 60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 서류를 접수한 결과 233명이 신청해 이 같은 경쟁률을 보였다고 9월 16일 밝혔다.

 

유형별로 소득이 있는 청년층(만19~39세) 26A형의 우선 공급분 1가구 경쟁률이 가장 높아 48대 1을 기록한 반면, 16A형의 대학생 우선 공급분 8가구 경쟁률은 2.4대 1로 가장 낮았다.

 

단대동 행복주택 최종 당첨자는 16일 신청자 서류 공개 추첨을 하며, 약 3개월 뒤부터 입주 자격 서류를 조사한  뒤 오는 12월 15일 성남시·성남도시개발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입주 시기는 내년 초다.

 

단대동 행복주택은 지하 2층, 지상 7층 연면적 4천700㎡ 규모로 올해 말 건설되며, 1개 동에 전용면적 16㎡·24가구, 26㎡·18가구, 44㎡·18가구가 들어선다. 집값, 임대료에 대한 부담을 덜도록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성남도시개발공사,주거,행복주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