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중ㆍ숭신여중, 제57회 전국도서관대회 '우수도서관' 선정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기사입력 2020/10/30 [15:56]

대원중ㆍ숭신여중, 제57회 전국도서관대회 '우수도서관' 선정

김종환 교육전문논설위원 | 입력 : 2020/10/30 [15:56]

- 경기도교육청, 학교도서관 운영 평가 전국 최다 수상…국무총리 표창 소래고 등 총 11곳 수상

 

▲ ‘제57회 전국도서관대회’에서 성남의 대원중학교와 숭진여자중학교가 우수 학교도서관으로 선정됐다.

 

[분당신문] 지난 28일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57회 전국도서관대회’에서 성남의 대원중학교와 숭진여자중학교가 우수 학교도서관으로 선정, 교육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 576개 각종 도서관이 참가한 가운데 총 20곳을 우수 학교도서관으로 선정해 시상한다.

 

경기도는 대원중ㆍ숭신여중 등을 포함해 초등 5곳, 중등 4곳, 고등 2곳 등 총 11곳의 학교도서관이 수상하는 등 17개 시 ․ 도 가운데 가장 많은 학교가 입상하는 실적을 거뒀다.

 

입상 내역은 국무총리 표창 소래고(시흥) 1곳, 문화체육부장관표창 나눔초(안양), 아인초(화성), 은가람중(하남), 동두천신천초(동두천) 등 4곳, 교육부장관 표창 소화초(수원), 송죽초(수원), 대원중(성남), 숭신여중(성남), 의정부여고(의정부) 등 5곳, 도서관위원회위원장특별상 금정중(군포) 1곳 등이다.

 

소래고는 ‘NIE 아침독서법’과 ‘책과 그림과 음악으로 하는 명상’등 수요자 맞춤형 독서 프로그램 운영으로, 나눔초는 도서관 공간 혁신과 함께 교육과정에 바탕을 둔 특색 있는 독서 인문교육 수업으로 호평을 받았다.

 

도교육청 지미숙 도서관정책과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학생 주도 독서활동과 교육과정 연계 협력 수업 등 도내 학교도서관 특화 프로그램을 운영으로 최다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며, “도교육청은 앞으로도 도서관 공간 혁신, 지역사회와 연계한 도서관 정책을 펼쳐 미래교육을 준비하는 학교도서관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학교도서관,소래고,숭신여중,대원중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