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라, 용인시 소상공인 응원 “내가 바로 용인의 딸”

이미옥 기자 | 기사입력 2022/01/13 [19:21]

신나라, 용인시 소상공인 응원 “내가 바로 용인의 딸”

이미옥 기자 | 입력 : 2022/01/13 [19:21]

▲ 가수 신나라가 용인누리봉사단으로 활동하면서 용인시장 표창을 받았다.(사진:이미지나인컴즈)

 

[분당신문] 가수 신나라가 용인시 소상공인을 응원하기 위한 특별한 콘텐츠를 공개했다.

 

신나라는 최근 공개된 용인시 공식 유튜브 채널 ‘용인 삶n사람’ 코너에 출연했다. 이 영상에서 신나라는 용인시를 대표하는 명소들을 직접 찾아 해당 지역의 특징과 개성들을 소개하고 소상공인, 시민들과 만나 인터뷰까지 진행하는 시간을 가졌다.

 

용인 중앙시장을 비롯해 죽전 로데오 상점가, 최근 떠오르고 있는 구갈 상점가까지 신나라가 용인에 대해 속속들이 알고 있는 건 용인에서 초, 중, 고등학교를 졸업했기 때문. 실제로 어렸을 때부터 다니던 거리, 골목들인 까닭에 남다른 열정으로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신나라는 전통시장에서부터 젊음의 거리까지 연령대를 막론하고 만나는 소상공인들마다 특유의 친화력을 보이며 즉석 라이브까지 수차례 선보인다.

 

▲ 신나라는 최근 공개된 용인시 공식 유튜브 채널 ‘용인 삶n사람’ 코너에 출연했다.[(사진: 용인시 유튜브) 

 

신나라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평소 ‘용인의 딸’이라는 마음으로 지역 발전, 소상공인 응원이라는 좋은 의미에 동참하고 싶어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특히 어려운 소상공인 이웃들을 직접 찾아 인사를 하는 것만으로도 연말연시를 있게 보낸 것 같다”고 전했다.

 

신나라는 자신의 고향 용인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가지고 용인누리봉사단으로 활동하며 지난해 말 용인시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기도 했다. 신나라는 연말 시상식에서 신곡 ‘버디찬스’를 비롯해 특별 공연까지 선보여 큰 환호를 받았다.

 

한편 신나라는 지난해 골프 트로트송 ‘버디찬스’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버디찬스’는 골프 마니아들의 입소문을 타고 사랑을 받으며, 90년대 댄스 스타일의 리믹스와 탱고 버전 리믹스까지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