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정보 모니터 요원·요양시설 관계자 ‘감염병 예방교육’

김생수 기자 | 기사입력 2018/11/28 [09:15]

질병정보 모니터 요원·요양시설 관계자 ‘감염병 예방교육’

김생수 기자 | 입력 : 2018/11/28 [09:15]

- 분당서울대병원 신명진 감염관리실 파트장…의료관련 감염병 주제로

[분당신문] 성남시는 오는 12월 3일 오후 2시30분부터 성남시청 한누리실에서 질병정보 모니터 요원과 감염병 집단 발생 위험이 높은 요양시설 관계자 400여 명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관리’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최근 산후조리원, 신생아실, 영유아 보육시설 내 발생하는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감염증, 요양시설, 의료기관 등에서 발생하는 의료관련 감염병을 주제로 분당 서울대학교병원 신명진 감염관리실 파트장이 보건교육을 실시한다.

시에서는 관내 학교, 의료기관, 집단급식소, 산후조리원 등 감염 발생의 우려가 큰 시설 380개소를 질병정보 모니터 기관으로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기관별로 지정된 모니터 요원들은 감염병 예방관리 홍보와 각종 감염성 질환의 유행 상태 및 환자 발견‧진단 시 발생현황을 파악하여 보고하는 역할을 한다.

성남시는 지난 4월에도 학교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니터 요원으로 지정된 보건교사     150명에게 1차 교육을 실시한바 있다.

분당구보건소 한윤선 감염병대응팀장은 “지역사회에 감염병 발생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질병정보 모니터 요원의 적극적인 참여가 중요하다”며 “감염병으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민‧관의 감염병 소통체계 구축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