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립중앙도서관,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 개설

김종환 교육논설위원 | 기사입력 2019/08/21 [14:53]

광주시립중앙도서관,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 개설

김종환 교육논설위원 | 입력 : 2019/08/21 [14:53]
   
 

[분당신문] 광주시립중앙도서관(관장 이용태)은 최근 광주시민을 대상으로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을 개설했다.

이 프로그램은 도서관 사서의 전문성을 더해 광주의 역사문화 유적지인 남한산성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줌으로써 지역의 문화재에 대한 애향심 고취와 광주시민으로서의 정체성을 되새기는 기회를 제공한다.

지난 9일 시립중앙서관 시청각실에서 개최한 이 프로그램은 많은 시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시민은 “우리 자녀들과 광주의 문화재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서 너무 뜻깊었다”며 “지역주민으로서 자긍심이 고취되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시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서들의 재능을 나눌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주민들과 공감하고 소통하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