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중원협의회, 신상진 지역사무실 앞 집회 예고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19/12/02 [16:34]

민중당 중원협의회, 신상진 지역사무실 앞 집회 예고

김일태 기자 | 입력 : 2019/12/02 [16:34]

[분당신문] 민중당  김미희(전 국회의원) 중원구 당원협의회장은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 신청으로 본회의와 상임위에 상정된 유치원 3법, 민식이법, 청년기본법, 소상공인 보호법, 어린이재활병원 지원법 등 민생개혁입법안 포함하여 199개 법안이 처리되지 못함에 따라 2일 자유한국당 신상진 의원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내왔다. 
 
김 협의회장은 “자유한국당의 민생을 볼모로 한 정치몽니에 민생파탄, 경제파탄은 심각해지고 있다. 4선 신상진 국회의원(성남시 중원구)은 자유한국당 정치 폭거에 가장 앞장서고 있다”면서 “민중당은 자유한국당 신상진 국회의원 지역구사무실 앞에서 신상진 의원을 규탄하는 집회를 한 달 동안 열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