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청 빙상팀 '코로나19' 극복위한 성금 기탁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3/12 [10:17]

성남시청 빙상팀 '코로나19' 극복위한 성금 기탁

김일태 기자 | 입력 : 2020/03/12 [10:17]

 

[분당신문] 성남시청 직장운동부 빙상팀이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고 싶다며 성금 900만원을 3월 11일 성남시에 기탁했다.

 

시는 이날 오후 3시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손세원 감독, 최민정 선수 등 빙상팀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전달식’을 했다.

 

이번 성금은 성남시청 빙상팀 선수들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2.18~21)’에서 18개의 메달(금·12, 은·4, 동·2) 획득하고서 받은 포상금 중 일부를 모아 마련했다. 

 

기탁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성남지역 의료진에 보급할 마스크와 취약계층 격리자에 전달할 생필품 구매에 쓰인다. 

 

성남시청 빙상팀은 10명의 선수 중 6명이 국가대표로 활약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