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2분기 청년기본소득 앞당겨 5월 8일 지급

김일태 기자 | 기사입력 2020/04/07 [11:01]

성남시, 2분기 청년기본소득 앞당겨 5월 8일 지급

김일태 기자 | 입력 : 2020/04/07 [11:01]

▲ 은수미 성남시장이 코로나19 관련 연대안전기금 지원 사업에 대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분당신문] 성남시는 오는 7월 20일 지급예정이던 ‘2분기 청년기본소득’을 5월 8일로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청년층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조처로, 2분기 지급 대상자인 만 24세 청년 1만1천여 명에게 27억3천만원을 조기 지급한다. 

 

1인당 25만원을 모바일 또는 전자카드 형태의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주며, 접수일도 두 달 정도 앞당겨져 오는 4월 16일부터 27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신청 대상은 1995년 4월 2일부터 1996년 4월 1일 사이에 태어난 만 24세 가운데 경기도에 3년 이상 계속 거주하고 있거나 경기도 거주 합산 10년 이상인 청년이다.

 

경기도 일자리플랫폼 잡아바 홈페이지(https://apply.jobaba.net→청년기본소득 클릭→지급방법 모바일 또는 전자카드 선택)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서와 개인정보동의서, 최근 5년간 주소 이력이 포함된 주민등록초본(신청 기간 내 발급분)을 업로드해야 한다.

 

성남사랑상품권을 모바일로 받으려면 본인 스마트폰에 지역상품권 앱 ‘착(chak)’을 설치해야 한다. 전자카드로 받으려면 신한카드사로 신청해 성남사랑카드를 발급받아야 한다.

 

받은 지역화폐는 성남지역 모바일 가맹점 9112곳과 전통시장, 소상공인 업체 등에서 현금처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대기업, 편의점, 온라인, 유해·유흥업종 점포는 제외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